김치 봉다리를 풀다 커터칼에 오른손 중지를 벴다. 

대체, 난 얼마나 더 자라야 칼에 안 베일까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