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근에 끄적인 글

책, 춤추는 세계에서 발췌 뭘 꾸며서 잘 보이려고 하는게 하나도 없는데 그냥 너무 훌륭해서 말이 안 나오는 춤이었다. 게다가 이렇게 춤 잘 추는 사람이 농부라니! 땅에서 곡식을 일구듯 자연의 섭리를 따라 일궈 온 몸짓인 것이다. ⠀ 나처럼 '무엇이 되기 위해서' 춤춘 사람은 절대 도달할 수 없는 '풍류'가 저런 것이구나...
조회 수 4
운동에는 단계가 있다. 지금의 나는 더 잦은 훈련이 필요한 시기. ㅁ 목표 - 중량: 인상 80, 용상 100 // 스쿼트 165, 데드리프트 175, 벤치프레스 110 - 빈도: 주 3회 = 월 12회 = 연 144회 - 전략: 주 3회 꼬박꼬박 나가는게 키. 출석만 늘려도 중량을 늘릴 수 있는 시기.
조회 수 30
개인의 기록이나, 누군가에게는 도움될 수 있으니 홈페이지에 기록해 둠. ㅁ 모델: i30 1.6 N라인. 2018년 12월 27일 출고. 2019년 1월 2일 등록 ㅁ 이름: 푸릉이, 푸른색 부릉이의 줄임말. 내 마지막 내연기관 자동차(이건 누군가에게 도움될 정보가 아닌데...) ㅁ 2019년 유지비용 결산 - 한해 총 유지비용 460만, 월 39만...
조회 수 112
나는 너를 기다린다 - 글쓰기 모임 주제, 나의 묘비명 짓기 묘비에 쓰는 글귀는 죽은 이를 위해 쓰는게 아니라, 그 묘비를 찾아오는 산 자를 위해 쓰는 것. 번거롭게도 내 묘비까지 찾아오는 산 자를 위한 선물은 이것. 너도 언젠간 죽는다, 그러니 살아있는 동안 잘 살아보라는 차가운 일침. 그런 의도다.
조회 수 21
지난 밤, 운동 좋아하는 친구와 이야기하다, 그간 중량운동 동호인으로서 내 생각 변화를 정리해봤다. 1. 헬스 백지장 시절 백지는 글을 쓰기도 물을 들이기도 좋다. 군입대 몇달 전 생애 첨으로 헬스장 끊던 날부터, 대학생 시절까지가 대략 이시기. 뭐든 배우기 시작하면 책부터 찾아보는 습관은 이때도 동일했나 보다. ...
조회 수 41
3대 운동 합이 400까지 가면서 정체기. 작은 벽을 만났다. 이 정도 수준에서는 딱히 프로그램에 변화를 주기 보다, 그냥 좀 더 꾸준히 열심히하는게 답인데. 그냥 거기서 허물어졌다. 대략 450에서 500까지는 꾸준함만 있어도 충분할텐데. 이제 서른 막바지. 삼대 500 입장권이 얼마남지 않았을지 모른다. 아직 길고 긴 에버...
조회 수 59
도입부 부터 작가 이력까지. 뭔가 사파 느낌이 물씬났지만, 내용은 생각보다 유익하고 재밌었다. 출판사에서 편집을 잘 한 건지 모르겠는데, 인터뷰 대상인 덕후들의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힘도 수준급이다. 인상 깊은 '상재의 덕후학 개론' 한 구절 옮겨 본다. 2. 돈 쓰기(현질): 경험과 정보 검색 관심주제가 생기면 우선 ...
조회 수 50
일상 [586]
감상 [283]
여행 [47]
운동 [150]

책상 [264]
시(詩) [63]
인문 [55]
과학 [5]
IT [10]
기타 [81]


단상 [192]

스무살이래...

등푸른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